콘텐츠로 건너뛰기

비아그라와 시알리스: 발기부전 치료제의 대명사

비아그라와 시알리스는 수많은 복제약이 출시됐음에도 발기부전 치료제의 대명사로 불리고 있는 오리지널 약입니다.

발기부전 치료제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대표적으로 실데나필(Sildenafil)과 타다라필(Tadalafil)이 있습니다. 비아그라는 실데나필의 오리지널 제품이고 시알리스는 타다라필의 오리지널 제품이죠. 

비아그라 25-50mg, 시알리스 10-20mg

비아그라는 50, 100mg의 용량이 있고 초회 권장용량은 25-50mg입니다.

반면 시알리스는 5, 10, 20mg의 용량이 존재하는데 권장용량은 10mg이며 

10mg로 충분한 효과를 나타내지 않는 환자들에게  20mg를 권합니다. 

5mg 용량은 양성 전립선 비대증이 동반되는 환자에게 주로 사용합니다. 

시알리스가 더 오래 지속

기전은 같지만 화학 형태가 조금씩 다른 두 약물은 작용발현시간이나 작용 지속시간에서 약간의 차이를 보이는데 비아그라는 초기 발현시간이 10분-70분까지이며 시알리스는 초기 발현시간이 30분-45분입니다. 크게 차이는 없지만 비아그라가 조금 더 빨리 발현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작용 지속시간 면에서 좀 더 큰 차이를 보이는데 비아그라는 지속시간이 4시간 정도 최대 8시간 발기가 유지되는 반면 시알리스는 반감기가 4배 정도로 16시간 이상, 최대 36시간 지속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두 약물 모두 최대 1일 1회 원칙이므로 상황에 맞는 복용법이 필요합니다.

같은 성분 다른 가격

아시다시피 이런 종류의 약은 보험 적용이 안되어서 대체조제 가능 의약품인데도 불구하고 가격의 차이가 큰 편입니다.

환자분들이 가장 걱정하는 문제 중 하나가 약국에서 다른 회사의 제품으로 대체조제를 해준다고 하는데 과연 괜찮을까요? 하시는데 보통 약국에서 대체조제에 관해 환자분들의 동의를 얻는 경우는 생동성 실험(생물학적 동등성 실험)을 통과한 약물이 대다수입니다. 

수많은 제네릭 의약품이 있지만 제가 일하는 약국에 비치해놓은 의약품 위주로 설명해 드리자면 (모두 생동성 실험 통과 의약품입니다.)

비아그라 – 누리그라정(대웅제약), 맥시그라(국제),

비아맥스(아주), 일양 실데나필정(일양), 팔팔정(한미)

시알리스 – 구구정(한미), 부광 타다라필(부광), 

타오르정(대웅), 토네이드정(일동)

등이 있습니다.

주요 부작용

두 약물은 같은 기전을 가지고 있어 부작용도 비슷한 편인데요.

처음 드실 경우 두통이나 소화불량과 같은 이상반응이 나타날 수 있으니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부작용 발생 비율은 약 10% 내외지만 사람에 따라 차이를 보이는 경향이 있습니다.